현대차, 연식 변경 모델 ‘2025 그랜저’ 출시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6/05 [08:55]

현대차, 연식 변경 모델 ‘2025 그랜저’ 출시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4/06/05 [08:55]

▲ 2025 그렌저  © 현대자동차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현대자동차는 그랜저의 연식 변경 모델 ‘2025 그랜저’를 5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2025 그랜저는 최신 지능형 안전사양인 ‘차로 유지 보조(LFA) 2’를 전 트림 기본 사양으로 적용했다.

 

차로 유지 보조 2는 전방 카메라의 작동 영역을 확대하고 조향 제어 방식을 보강함으로써 기존 차로 유지 보조 기능 대비 차로 중앙 유지 성능을 향상시킨 주행 편의 기능이다.

 

블랙 그릴과 블랙 앰블럼 등 블랙컬러의 외장 요소 일부를 별도로 고를 수 있도록 ‘블랙 익스테리어 패키지’를 새롭게 추가하고, 고객 선호도가 높은 ‘스티어링 휠 그립 감지’ 사양을 전 트림 기본화 하는 등 고객의 목소리를 반영해 상품 경쟁력을 끌어올린 것이 특징이다. 

 

또한, 기존 제어기 OTA(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의 적용 범위를 공조제어기까지 확대해 차량이 항상 최신 사양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했고, 컬럼식 기어 R단의 진동 경고 기능 기본화, 실내 소화기 장착 등 고객의 안전을 위한 상품성 개선도 함께 이뤄졌다.

 

2025 그랜저는 △차로유지보조 2 △스티어링 휠 그립 감지 시스템 △트렁크 리드 조명 △후석 시트 벨트 조명 △실내 소화기 △전자식 변속칼럼 진동 경고 기능 등 새로운 사양을 기본으로 적용하고도 판매 시작 가격 인상폭을 25만원으로 최소화했다.

 

특히, 캘리그래피 트림의 경우 판매가 99만원 상당의 헤드업 디스플레이를 추가하고 신규패턴 나파 가죽 시트 등 다채로운 사양을 신규 반영하면서도 판매 가격은 83만원 인상에 그치는 만큼, 실질적으로는 가격 인하가 이뤄졌다고 볼 수 있다.

 

2025 그랜저의 판매 가격은 가솔린 2.5 모델 △프리미엄 3768만원 △익스클루시브 4258만원 △캘리그래피 4721만원이며, 가솔린 3.5 모델 △프리미엄 4015만원 △익스클루시브 4505만원 △캘리그래피 4968만원이다.

 

하이브리드 모델 판매 가격은 △프리미엄 4291만원 △익스클루시브 4781만원 △캘리그래피 5244만원이다.(하이브리드 세제혜택 반영 기준)

 

현대차는 2025 그랜저 출시를 기념해 이달 중 그랜저를 신규 계약하고 9월 내 출고한 고객을 대상으로 1년/2만km 이내 발생한 외장 손상에 대해 부위 별 보장한도 금액 안에서 수리 및 교체를 보장하는 ‘바디케어 무상가입 이벤트’를 준비했다. 1년 또는 2만km 중 선도래 시점 기준, 차체 최대 130만원, 전면 유리 최대 80만원, 타이어 최대 35만원 보장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고객의 목소리를 담아 상품성을 제고하는 사양개선을 기반으로 이번 2025 그랜저를 준비했다”며 “40년 가까이 축적해온 그랜저 브랜드의 노하우와 기술력으로 앞으로도 계속해서 시장의 큰 기대에 부응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yundai Motor Company launches model year change model ‘2025 Grandeur’

 

Break News Reporter Jeong Min-woo= Hyundai Motor Company announced that it will launch the Grandeur model year change model ‘2025 Grandeur’ on the 5th and begin full-scale sales.

 

The 2025 Grandeur is equipped with the latest intelligent safety feature, ‘Lane Keeping Assist (LFA) 2’, as a standard feature for all trims.

 

Lane Keeping Assist 2 is a driving convenience function that improves lane centering performance compared to the existing lane keeping assist function by expanding the operating area of ​​the front camera and strengthening the steering control method.

 

We reflected customer voices by adding a new 'Black Exterior Package' so that some black-colored exterior elements, such as a black grille and black emblem, could be selected separately, and by standardizing the 'steering wheel grip detection' specification, which is highly preferred by customers, on all trims. Its characteristic feature is that it has increased product competitiveness.

 

In addition, the scope of application of the existing controller OTA (over-the-air software update) has been expanded to include the air conditioning controller to ensure that the vehicle is always maintained with the latest specifications, and customer safety has been improved by standardizing the vibration warning function of the column-type gear R stage and installing an indoor fire extinguisher. Productivity improvements were also made for this purpose.

 

The 2025 Grandeur has new specifications such as △lane keeping assist 2 △steering wheel grip detection system △trunk lid lighting △rear seat belt lighting △indoor fire extinguisher △electronic shift column vibration warning function, etc. as standard, but its starting price has increased to 250,000 won. Minimized.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the Calligraphy trim, a head-up display worth 990,000 won was added and various specifications such as new patterned nappa leather seats were reflected, but the selling price was only increased by 830,000 won, so it can be seen that the price was actually reduced. there is.

 

The selling price of the 2025 Grandeur is the gasoline 2.5 model △ premium 37.68 million won △ exclusive 42.58 million won △ calligraphy 47.21 million won, and the gasoline 3.5 model △ premium 40.15 million won △ exclusive 45.05 million won △ calligraphy 49.68 million won.

 

The hybrid model sales price is △Premium 42.91 million won △Exclusive 47.81 million won △Calligraphy 52.44 million won. (Based on hybrid tax benefits reflected)

 

In commemoration of the launch of the 2025 Grandeur, Hyundai Motor Company provides a 'body' policy that guarantees repair and replacement of exterior damage within 1 year/20,000km within the coverage limit for each part for customers who signed a new Grandeur contract this month and shipped it within September. We have prepared a ‘free care subscription event’. For one year or 20,000 km, whichever comes first, up to 1.3 million won for the body, up to 800,000 won for the windshield, and up to 350,000 won for tires are guaranteed.

 

A Hyundai Motor Company official said, “We have prepared the 2025 Grandeur based on specifications that improve marketability by incorporating the voices of customers,” and added, “We will continue to meet the market’s high expectations with the know-how and technology of the Grandeur brand accumulated over nearly 40 years.” “It will,”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