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평화여성연합, 부산중앙공원에서 봉사활동...호국보훈의 달 6.25참전 용사 추모.헌화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6/25 [19:13]

세계평화여성연합, 부산중앙공원에서 봉사활동...호국보훈의 달 6.25참전 용사 추모.헌화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4/06/25 [19:13]

▲ 세계평화여성연합 부산지부와 포럼 회원들이 24일 중앙공원 충혼탑에서 6.25참전용사 희샐과 헌신을 추모하고 주변 청소 및 유적비 딲기 등 봉사활동을 펼쳤다.  ©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세계평화여성연합 부산광역시 지부(회장 후지와라 미요)와 세계평화여성포럼(회장 윤정자)은 24일 부산 중앙공원 충혼탑에서 6.25참전 용사의 국가를 위한 희생과 헌신을 추모하고 헌화했다. 

 

이들 세계평화여성연합회원들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하여 이날 오전 10시 중앙공원 충혼탑과 태정공원내에서 추모행사와 함께 유적비 딲기 및 쓰레기 줍기 등 주변 전체를 청소하는 봉사활동 했다고 밝혔다 

 

이날 부산에서 봉사활동에 참여한 여성연합은 2021년부터 매년 전국 여성연합 지부가 함께 날짜를 지정하여 동시에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은 부산에서는 세계평화 여성연합과 세계평화 여성포럼 회원 39명이 참여했다. 여성연합은 전국 동시 봉사 시행 7회차로 전국 197가 지부에서 2376명의 회원이 참여했다.

 

후지와라 미요 회장은 "이번 봉사활동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정신을 기리는 소중한 기회" 라며 참여하는 모든 회원들과 시민들이 함께 역사를 기억하며 나라사랑의 마음을 되새기는 뜻 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세계평화여성연합 부산광역시 지부와 세계평화여성포럼 회원들이 24일 부산 중앙공원 충혼탑에서 6.25참전 용사의 국가를 위한 희생과 헌신을 추모하고 헌화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 여성연합 회원들이 중앙공원 충혼탑과 태정공원 내 유적비 주변 환경을 청소하고 있다 © 배종태 기자

 

윤정자 포럼 회장은 "세계평화여성연합이 전국 동시다발로 행하는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 위령제와 봉사활동에 참가하게 되어 뜻 깊은 시간 되었다"라며 "부산은 6.25전쟁 때 많은 피난민을피란민을 받아들이고 더붙어 사는포용력을 가진 도시에서, 한국과 일본의 국경을 초월한 여성연합 회원들과 함께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애천.애인.애국의 봉사활동에 내년에는 더 많은 NGO가 연합하여 활동하자"라고 제안하기도 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n the 24th, the Busan Branch of the Women's World Peace Federation (Chairman Miyo Fujiwara) and the Women's Forum for World Peace (Chairman Jeongja Yoon) commemorated the sacrifice and dedication for the country of the Korean War veterans and laid a wreath at the Chunghon Tower in Busan Central Park on the 24th.

 

These Women's Federation for World Peace members announced that, in celebration of the Patriots and Veterans Month in June, they held a memorial event at Chunghon Tower and Taejeong Park in Central Park at 10 a.m. and did volunteer work to clean up the entire surrounding area, including removing monuments and picking up trash.

 

The Women's Federation, which participated in volunteer work in Busan on this day, has been carrying out volunteer work at the same time every year since 2021, with branches of the National Women's Federation designating a date together. This time, 39 members of the Women's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the Women's Forum for World Peace participated in Busan. The Women's Federation held a nationwide simultaneous volunteer service for the 7th time, with 2,376 members participating from 197 branches across the country.

 

Chairman Miyo Fujiwara said, “This volunteer activity is a precious opportunity to honor the sacrificial spirit of martyrs and heroes of our country. I hope that it will be a meaningful time for all participating members and citizens to remember history together and reflect on their love for the country,” 

 

Forum President Jeongja Yoon said, "It was a meaningful time to participate in the volunteer work and memorial services for fallen patriots and patriots held simultaneously across the country by the Women's Globalization Federation." and She added, "Busan had the capacity to accept and live closely with many refugees during the Korean War. Next year, more NGOs should work together to carry out volunteer work for Aecheon, lovers, and patriots who love the Republic of Korea, along with members of the Women’s Coalition that Transcends the Borders of Korea and Japan.”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