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2차 라인업 공개... 슈퍼주니어,마마무.펜타곤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4/08 [08:56]

2021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2차 라인업 공개... 슈퍼주니어,마마무.펜타곤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1/04/08 [08:56]

 

▲ 슈퍼주니어 /SM엔터테인먼트 제공  © 배종태 기자

 

오는 5월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의 한류축제 2021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Busan One Asia Festival, 이하 2021 BOF)이 2차 라인업을 공개했다.

 

역대급 라인업에 전 세계 한류 팬들의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5월 부산행을  예고하고 나선 첫 번째 주인공은 슈퍼주니어이다. 

 

지난 3월, 정규 10집‘The Renaissance’(더 르네상스)를 발매한 슈퍼주니어는 아이튠즈 톱 앨범차트 전 세계 23개 지역 1위, 중국 주요 음악 사이트 디지털 앨범판매차트 1위 등을 차지하며 데뷔 17년차의 저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타이틀곡 하우스파티(House Party)로 돌아온 한류 끝판왕의 내공은 BOF 랜선파티에서 만날 수 있다. 

 

▲ 마마무/SM엔터테인먼트 제공 © 배종태 기자

 

걸크러쉬 매력으로 무장한 마마무도 2021 BOF 등판을 예고했다. 마마무는 완벽한 라이브 실력과 대중성 있는 음악으로 폭넓은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만큼 남녀노소 모두의 기대감이 커진 상황. 믿고 듣는 마마무의 독보적인 매력으로 부산의 5월을 물들일 예정이다.   

                                                     

라인업의 마지막 주자는 신곡 ‘DO or NOT’으로 팬심을 홀린 펜타곤이다. 청량한 퍼포먼스와 안정적인 가창력으로 글로벌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펜타곤의 부산행에 세계 팬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1.2차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슈퍼주니어 x 마마무 x 펜타곤 x NCT DREAM x 더보이즈 x 위아이는 오는 5월에 열리는 2021 BOF K-POP 콘서트 무대에 선다.

 

2021 BOF는 K-POP 콘서트를 비롯해 모든 세대가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파크 콘서트, 매력적인 부산의 문화를 보여줄 BOF 랜드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코로나 19에 지친 한류 팬들을 위로할 계획이다. 

 

▲ 펜타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 배종태 기자

 

BOF 사상 최초로 랜선 페스티벌로 진행해 K-POP 팬이라면 전 세계 어디서나, 누구나 축제의 설렘을 랜선으로 누릴 수 있다.

 

부산발 설렘과 추억을 전 세계로 쏘아 올릴 2021 BOF는 오는 5월 6일(목)~5월 9(일) 부산에서 펼쳐진다.

 

2021 BOF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BOF 공식 홈페이지 (www.bof.or.kr), 페이스북(facebook.com/BusanOneAsiaFestival), 인스타그램 (www.instagram.com/bof.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1BOF마마무슈퍼주니어펜타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