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중구, 책방골목 상생 프로젝트 '함께읽길' 진행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1/04/09 [15:31]

부산 중구, 책방골목 상생 프로젝트 '함께읽길' 진행

배종태 기자 | 입력 : 2021/04/09 [15:31]


부산 중구와 혜광고등학교가 보수동책방골목을 지키기 위해 함께 추진 중인 책방골목 상생 프로젝트 '함께읽길'이 혜광고 3학년 재학생의 진로독서검사를 시작으로 진행되고 있다.

지난 3일 보수동책방골목에서는 혜광고 학생들이 책방골목을 탐방하며 사진 촬영과 스케치로 책방의 모습을 기록하는 어반스케치 활동을 펼쳤다.

이 프로그램은 오는 4월 10일에도 진행되며 학생들의 작품들로 7월경 '미디어아트전시'로 이어질 계획이다.

또한 4월 11일에는 학생들의 자작곡으로 만들어지는 디지털싱글앨범 보수동책방골목(BOOK STREET IN BUSAN) 뮤직비디오가 책방골목에서 촬영될 예정이다.

책을 매개체로 고등학교 시절을 회상하는 내용으로 보수동책방골목에 대한 특별한 추억이 담겨질 것이다.

최진봉 구청장은 "부산의 소중한 문화유산인 보수동책방골목을 지켜내기 위해서 다양한 형태의 문화적 기획과 프로그램을 운영·지원하고, 책방골목 사람들의 의견을 세심하게 정책에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